Thursday, May 23, 2013

A Red Brick Fireplace?



House being rebuilt after the Korean War
Photo courtesy of the Underwood family collection
In the spring of 1956, after the Korean war, the Underwoods started to rebuild their house. It was burnt down in the Korean war. They also decided to make a few changes to the floor so they could build a fireplace in the living room. One day the builder said, "That brick fire does not look nice. I have a fine red-brick stain. Shall I use it?’’ Mr. Underwood replied, ‘’No I like natural brick. Just leave it.’’ The builder kept on offering to paint it red but Mr. Underwood kept refusing. One day, Mr. Underwood found his brick fireplace painted red. The builder had gone ahead and painted it anyway!

빨간색  벽난로
한국전쟁이 끝난 1956년 봄,  언더우드가는 그들의 집을  다시 짓게 되었습니다.  한국전쟁중 집이 화재로 전소되었기 때문입니다.  언더우드가는 거실에 벽난로를 만들기 위해  설계계획중 몇가지를 변경하게 되었습니다. 어느 날 공사 인부 한 사람이, “ 벽돌이 보기 좋지 않으니,  붉은 색으로 칠을 할까요? “ 라고 물어 보았습니다.   언더우드씨는 아닙니다, 벽돌 자체의 색이 좋으니 그대로 두십시오.” 라고 대답했습니다.  공사인부는 계속해서 붉은색으로 칠 할 것을 권했고 언더우드씨는 계속 거절을 했습니다. 어느날, 언더우드씨는 벽난로가 붉은 색으로 칠해 져 있는 것을 발견하게 되었습니다. 공사인부는 이미 떠났고 벽난로는 이미 붉은 색으로 칠해 져 있었던 거죠!

Underwood, H.G.  Korea in War, Revolution and Peace:  The Recollections of Horace G.Underwood.  Seoul: Yonsei University Press, 2001.  Print.





No comments:

Post a Comment